캐니언, Le Samyn 대회 중 핸들바 파손에 대한 조치
2021년 03월 04일
에디터 : 바이크매거진
사진 : David Stockman

독일의 자전거 전문 브랜드 캐니언(CANYON)은 지난 3월 2일 클래식 레이스 대회인 'Grand Prix Le Samyn'에서 매튜 반더 폴 선수의 핸들바가 파손된 것에 대한 이슈를 발표했다.

이것은 새롭게 발표된 통합 설계 핸들바에서 발생된 문제로, 핸들바의 일부가 레이스 도중 파손되었고, 매튜 반더 폴 선수는 다행히 무사하게 레이스를 완주했다.

이번 핸들바 제품은 최근 기종의 '에어로드 CF SLX 또는 CFR'에 해당되는 CP0018 또는 CP0015 제품이며, '에어로드 CF SL' 모델은 해당되지 않는다.

"매튜 선수는 다행스럽게도 넘어지지 않았습니다. 우리는 근본 원인을 완전히 이해하기 전에 누구도 해를 입어서는 안되며, 제품에 대해 절대적으로 확신하고 싶습니다"
- 로만 아놀드 캐니언 바이시클 설립자


대회 도중 핸들바의 컨트롤레버 고정 부분이 파손되었지만 무사히 완주한 매튜 반더 폴 선수
사진 : David Stockman

신형 에어로드 CF SLX / CFR 당분간 사용 중단 요청

캐니언은 빠르게 제품의 품질과 안전에 대한 검사를 시작하였고, 우선 모든 프로팀 선수들의 자전거를 대체 모델로 전환하기로 결정했다. 그리고, 해당 제품(신형 에어로드 CF SLX 또는 CFR)을 사용하는 라이더에게는 원인에 대한 공지가 있을 때까지 사용하지 말 것을 요청했다.
사용 중단 요청은 구매자들에게 개별 이메일로 전달되었고, 추후 파손 원인이 파악될 경우 그 결과도 개별 전달 및 미디어를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