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벨로직핏, 간편한 셀프 피팅 및 사이징 시스템 출시
2019-04-11   박창민 기자
자전거 피팅 전문 브랜드 벨로직핏(Velogicfit)은 라이더가 혼자서도 쉽게 사이즈 및 피팅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을 출시하여, 타이베이 사이클쇼를 통해 선보였다.

자전거 피팅 전문 브랜드 벨로직핏은 혼자서도 쉽게 피팅 및 사이징이 가능한 시스템을 출시했다.

라이더의 움직임과 팔 다리의 위치 및 각도로 거의 정확한 인체 데이터를 얻어내는 것이 특징이다.

이것은 엑스박스(Xbox)의 하드웨어에 소프트웨어를 연동시켜, 라이더가 패널 앞에서 스스로 자신의 피팅 데이터를 얻고, 그 데이터를 기반하여 브랜드별 자전거의 사이즈를 추천하는 시스템이다.
타 브랜드에서 발표한 제품에 비해 혼자서도 쉽게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며, 벨로직핏의 풍부한 피팅 데이터를 기반으로 짧은 시간에 비교적 정확한 사이징 데이터를 얻을 수 있게 된다.

벨로직핏의 아시아 담당자인 올리버 린은 "전문가의 조언 없이도 혼자서 쉽게 기본적인 사이즈 데이터를 얻을 수 있어서, 전문 피팅을 받지 않은 상황에서도 자전거 선택의 기준을 쉽게 제시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아직 국내에는 벨로직핏이 공식적으로 유통되고 있지 않지만, 아시아 담당자인 올리버 린(oliver@velogicfit.com)을 통해 유통 및 교육 문의가 가능하다.

인체 데이터 측정 후, 라이더는 화면에 표시되는 순서에 따라 하기만 하면, 기본적인 피팅 데이터를 얻을 수 있다.

라이딩 포지션 선택

피팅 데이터로 브랜드별 적합한 자전거 사이즈를 보여준다.

원하는 모델을 선택하면, 피팅을 위해 필요한 세팅 값을 보여주며, 이메일 전달 또는 인쇄가 가능하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