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섬 자전거 투어 상품, 3월 11일부터 운영
2018-03-06   바이크매거진
신안군은 오는 11일부터 신안 섬 자전거 투어 상품을 직접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쾌적하고 안전한 자전거 여행을 위해 자전거길 정비, 안내판 설치 등 3월부터 11월까지 본격적으로 섬 투어 상품 운영을 통해 전국의 자전거 마니아를 매혹한다는 방침이다.



신안군은 자전거 여행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6년에 조성된 해안길, 방조제길, 염전길, 노두길 등을 활용해 총연장 500㎞ 자전거 길을 개발·운영해오고 있다. 군에서 섬 투어 자전거 상품을 직접 운영하면서 전국적으로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많은 자전거 동호인·관련 단체가 신안을 찾고 있다.
신안 섬 투어 상품은 해안길, 노두길, 염전길 등 한 곳에서 다양한 자전거 길을 체험할 수 있는 점이 큰 장점으로 꼽히며 흑산도 5만 원, 그 외 섬 2만 원으로 저렴한 참가비용을 받을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신안 섬 투어 상품이 전국 자전거 동호인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천혜의 자연경관과 먹거리로 자전거 여행객의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3월부터 11월까지 비금·도초면을 시작으로 월 2회 섬 자전거 투어 상품을 진행한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