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초중학생 대상 안전교육 실시
2018-09-05   바이크매거진
남양주시는 안전한 자전거 문화 정착을 위해 초등학생과 중학생을 대상으로 한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육을 9월 3일부터 10월까지 실시한다. 지역 내 17개 초등학교, 5개 중학교 총 3,300여명의 학생들이 그 대상이 된다. 
지난 3일 진접읍 소재 해밀초등학교 4-5학년 학생을 시작으로 교육이 실시됐다. 자전거 전문교육기관이 신청학교를 직접 방문하여 교통안전수칙, 자전거 통행방법 등 이론교육과 실제 자전거도로 상황을 체험하는 실기교육을 진행했다.
또한, 시는 자전거 교통사고율 감소와 자전거 안전모 착용 정착을 위해 650개의 안전모를 교육 우수 참여 학생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학생 및 교사가 만족하는 교육이 운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자전거=차’라는 인식 확산, 안전모 의무 착용 등 올바른 자전거 이용으로 안전한 자전거 문화가 확산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