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24~09/15
구례군, 전 군민 대상 단체자전거공제 보험 가입
2019-01-31   바이크매거진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올해도 군민들이 안심하고 자전거를 탈 수 있도록 전 군민을 대상으로 한 '단체자전거공제 보험'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구례군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군민이면 전국 어디서나 자전거로 인한 사고를 당할 경우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보장내용은 자전거 상해 사망 시 1천만원(만15세 미만 제외), 자전거사고로 인한 후유장애 시 장해 정도로 따라 최대 1천만원까지 보상받을 수 있으며 자전거사고로 4주 이상의 치료를 필요로 하는 진단을 받을 경우 10만원에서 30만원까지 위로금이 지급된다.

그 외에도 자전거사고 벌금 1사고당 2천만 원 한도, 변호사 선임비용 1사고 당 200만원 한도, 교통사고 처리지원금 피해자 1인당 최대 3천만 원 한도에서(만14세 미만 제외) 보장받을 수 있다.

김순호 군수는 "자전거 이용 활성화로 군민 건강이 증진될 수 있도록 보험가입 뿐 아니라 자전거 쉼터 조성 및 자전거길 확충에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