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정읍시, 보행자·자전거 모두가 안전한 정읍천 만들기
2019-11-26   바이크매거진
정읍시가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 모두가 안전한 정읍천 만들기에 나섰다.
이의 일환으로, 이번해 시는 6억여 원을 들여 정읍천 자전거도로 제방에 500m 길이의 보행로를 만들었다. 송산교에서 금붕보까지 이르는 거리다.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 간의 충돌을 방지하는 등 안전사고를 예방해 시민이 이용하는데 편안한 정읍천을 만들겠다는 의지다. 시는 내년도에도 2억여 원을 들여 2차로 잔여 구간 200m 길이의 보행로를 추가 개설할 계획이다.
유진섭 시장은 “자전거도로에 보행로를 개설해 자전거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의 여가 환경개선에 도움이 됐다”며 “앞으로도 안전사고를 최소화하는 데 총력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