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인선 경기 수원 구간 상부에 자전거도로 조성
2019-12-11   바이크매거진

수원시와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지난 12월 10일 수인선 수원시 지하화 상부 주민편익시설 설치사업 위·수탁 협약식을 체결했다.
그에 따라 수원시는 지하에 건설 중인 수인선 수원 구간 상부에 산책로, 자전거도로, 미세먼지 차단 숲 등 약 3㎞ 길이의 선(線) 형태 친환경 공간을 조성해 시민들에게 개방할 예정이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의 수인선 수원 구간 상부 공간 편익 시설 설치사업 사업비를 부담하고,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사업을 시행한다.

3㎞ 구간에서 단절되는 고색지하차도, 황구지천 횡단 구간은 육료와 교량 등으로 연결해 평동에서 고색·오목천동을 거쳐 화성시 봉담까지 도심을 관통하는 녹지 축을 조성할 예정이다. 녹지 축은 지난해 완공된 세류삼각선 자전거도로와도 연결된다.

염태영 수원 시장은 “수인선 상부를 시민들이 언제든 찾을 수 있는 명품 생태 공간으로 조성하겠다. 오늘 협약이 2013년 시작된 수원시와 한국철도시설공단의 인연을 더 단단하게 묶어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수원시와 한국철도시설공단은 2013년 3월 ‘수인선 제2공구 수원시 구간 지하화 사업 위·수탁 협약’을 하고, 수인선 수원시 구간을 지하에 건설 중이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