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 참가자 모집
2020-09-11   바이크매거진

원주시와 원주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제12회 기후주간 행사의 하나인 「STOP 1.5℃ 기후 위기 시민행동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 ‘모두의 자전거, 누구나 자전거’」에 함께할 참가자를 모집한다.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는 지구 온난화의 원인인 온실가스 감축 및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원주, 광주, 대구, 대전, 수원, 전주 등 12개 지자체와 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주관하며, 전국 최초의 자전거 라이딩 배틀 방식으로 운영된다.
특히, 기후 위기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비대면 시민참여 행동으로,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진행된다.

스마트폰을 소유한 자전거 이용에 관심 있는 원주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에코바이크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고 9월 22일부터 10월 19일까지 자전거를 주행할 때 앱을 실행하면 된다.
자전거로 이동한 거리를 온실가스 감축량과 포인트로 환산해 우수 참가자에게는 메달과 상장을 수여한다.
자전거 주행거리 1㎞당 1포인트가 적립되며, 자전거 출퇴근을 장려하기 위해 출퇴근 시간에는 1㎞당 10포인트를 적립해준다.

원주지속가능발전협의회 김홍열 팀장은 “자전거 1km를 주행하면 온실가스 0.21kg을 줄이는 효과를 볼 수 있다.”며, “코로나19 유행 속 비대면 개인 교통수단으로 전 세계적인 자전거 열풍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행사가 지역의 온실가스를 저감시키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