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24~09/15
고성군, 2월부터 자전거 시민보험 가입
2019-01-30   바이크매거진
고성군은 2월부터 군민 자전거 보험에 가입한다.
이번 자전거 보험은 민선 7기 백두현 군수의 공약사업으로 고성군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군민이면 전국 어디서나 자전거 이용 중 사고를 당할 경우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군은 지난해 9월 자전거이용 활성화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다. 군은 등록외국인을 포함한 5만 4000여 명의 군민이 자전거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보장내용은 자전거사고 사망 시 2000만원(만15세 미만 제외), 자전거 사고로 인한 후유장해 진단 시 장해 정도에 따라 최대 2000만원까지 보상 받을 수 있다. 또 자전거 사고로 4주(28일)이상의 치료 진단을 받으면 20만원의 위로금과 6일 이상 입원 시 20만원의 추가 위로금이 지급된다.

이 밖에도 자전거를 타다 일어난 사고 벌금과 변호사 선임비용, 교통사고처리 형사합의금 지원 등을 보장받는다. 보험기간은 오는 2월부터 내년 1월까지 1년간이며 매년 1년 단위로 보험을 갱신할 계획이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