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24~09/15
울산 자전거 대축전, 4월 21일 열린다.
2019-04-19   바이크매거진
울산시는 4월 21일(일) 오전 09시 남구 태화강 둔치 십리대밭교 입구에서 송철호 시장, 지역 각급 기관·단체장, 자전거 동호회 회원, 시민 등 1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울산 자전거 대축전'을 연다고 밝혔다.
 
자전거 행진 구간은 행사장에서 출발하여 구영리 울주 자전거 체험장을 돌아오는 연장 14.23㎞이다. 완주가 힘든 노약자는 삼호교 1차 반환점에서 대기 후 완주자와 함께 행사장으로 복귀한다.
자전거 퍼레이드는 울산광역시 자전거연맹, 울산산악자전거연합회 소속 300여 명의 전문 동호인들이 자전거 전문복장에 자전거 홍보깃발을 달고, 일반 시민 참가자들을 선두·후미에서 보호하는 형식으로 진행한다. 국가대표 사이클 선수들도 참여해 안내 역할을 수행하고, 경품 추첨 시(자전거 50대, 안전모 50개) 기념촬영, 사인회도 마련된다.   
 
이 밖에 어린이 자전거 운동회, 스피닝 공연, 비엠엑스(BMX) 자전거 묘기, 자전거 시계·플라워·한지전통 만들기, 외발 자전거 체험, 자전거 교통안전교실 등도 운영된다. 또한 한국교통안전공단 울산지사는 자전거 홍보관을 운영하면서, 자전거 안전모 150개를 포함하는 다양한 기념품을 제공한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