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0~11/08
송파구 잠실자전거수리센터 예약제로 운영한다.
2020-08-04   바이크매거진
COVID-19 확장으로 잠시 중단되었던 서울 송파구 잠실자전거수리센터가 사전 예약제로 변경하여 운영을 재개한다.
최근 주민들의 자전거 이용이 증가했지만 수리센터의 운영이 중단되며 간단한 수리를 받지 못해 불편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아졌기 때문이다.
이에, 송파구는 사전예약제로 운영 방법을 변경하여 주민 간 접촉을 최소화하고 대기시간을 줄이는 방안을 내놓았다.
사전 예약은 1일 50명으로 한정해 운영하며, 송파구청 교통과로 전화 문의 후 예약 접수해야 수리를 받을 수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지난 22년 동안 잠실자전거수리센터는 다양한 서비스 제공으로 구민 이동편의에 큰 도움을 주었다. 그간 운영이 중단돼 불편이 많았을 텐데 이번 예약제 실시를 통해 코로나19 상황 속에 구민들이 보다 안전하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