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공영자전거의 이름 공모전 실시
2020-01-31   바이크매거진
전주시가 공영자전거의 새 이름을 누구나 쉽게 기억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1월 28일부터 2월 11일까지 새로운 명칭 공모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공영자전거의 새 이름 공모신청은 거주지역과 관계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전주시 홈페이지에서 확인가능한 공모제안서에 10자 이내의 명칭을 작성해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제출된 제안들은 1차 내부심사, 2차 선정위원회심사, 3차 명칭 검증을 거쳐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 각 1점씩을 선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선정결과는 2월 27일 전주시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개별적으로 통지할 방침이며 선정된 수상자에게는 소정의 상금을 온누리상품권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공영자전거의 새 이름이 결정되면 공영자전거에 대한 홍보를 다각적으로 강화해 시민과 관광객의 이용을 활성화할 예정이다.

나아가 공영자전거의 이용권역의 확대를 위해 삼천동과 송천동 지역에 새로운 대여소를 추가해 8개소로 늘리고 운영관리에도 철저를 기하기로 했다.
이에 앞서 시는 생태교통 도시 건설에 발맞추어 시민의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해 한옥마을 향교앞 전주천변, 자연생태관, 치명자산, 르윈호텔 맞은편, 자원봉사센터, 덕진공원 등에서 전주시공영자전거대여소를 운영해 왔다.
공영자전거 대여시간은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월요일과 명절은 휴무이며 이용요금은 1회에 1000원으로 만 14세 이하 이용자의 경우 보호자와 동반한 경우에만 이용이 가능하다.
시는 휴대폰 인증만으로 대여소 어디서나 대여와 반납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했으며 공영자전거 보험에 가입돼 있어 부담 없이 이용 가능하다.

전주시 자전거정책과 관계자는 "전주시민과 관광객에게 쉽게 불릴 수 있는 명칭 선정으로 브랜드가치가 높아질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